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Search Article

읽은기사 0
no img
- 공지사항
- 질문과 답변
- 자주하는 질문들
미술소식
- 자유게시판
- 행사안내(전시소개)
- 공모/구인/구직
미술시장(투자/경매)
- 미술시장 게시판
- 거래 이야기
- 소장품 이야기
미술교육
- 학습게시판
- 교육행사
- 모집 / 공고
광고안내
제휴문의
제보/투고
사이트맵
오늘 본 기사 및 작품
gjghjghfjhgfjhgjfghjghjghj
   현재위치 : HOME > 아트네 커뮤니티 / 행사안내, 전시소개

제목 [스페이스바]Self-Portrait-김선혁개인전(세운, 예술가의 실험실 part21)
글쓴이 스페이스바
홈페이지 Homepage : http://spaceba.org
날짜 2019-10-19 [15:15] count : 3192 IP : 211.217.26.164
SNS

세운상가 메이커스 큐브 2<스페이스바>에서는 Self–Portrait김선혁(Kim Sunhyuk)개인전 (세운, 예술가의 실험실 part21)’을 준비하였다.

이번 전시에서는 생성과 소멸이라는 삶 자체에 대해 연구하였던 작가의 신작으로  콘크리트 틈에서 죽어가는 식물들의 초상인 ‘’portrait’ 작품과 진리를 찾는 동시에 진리를 외면한 채 살아가는 우리 인간의 불완전한 존재를 깨닫고 이를 시각적으로 과정을 보여주는 설치작품을 제시한다.

서울시 도시재생 사업으로 만들어진 <스페이스바> 공간을 새롭게 해석하는 설치 작업인 <Futile monument-9, 2019>  근본적인 문제는 해결하지 못한채 내부의 공기를 단순히 밖으로 배출하는 건축요소인 벤츌레이터를 공간에 설치작품으로 시각화하였다. 또한 철조망, 빛과 그림자 등의 오브제와 둥근 띄모양의 조명 설치을 통해 인간의 허무한 욕망과 그의 한계성을 보다 다양한 시각으로, 은유적으로 표현하고자 하였다고 하였다. 관객이 스페이스바 공간에 들어서면 건물의 옥상에서나 볼 수 있는 커다란 무동력 흡출기와 환풍기가 자리 잡았다. 아무런 정화의 기능을 하지지 않은 벤츄레이터는 형식적으로만 깨끗함을 말하는 것이라고 작가는 말하며, 절대적인 존재를 상징하는 원형 조명띄을 공중에 띄워 아래 다른 오브제들과 다른 세계처럼 구분되는 효과를 만들었다. ‘Portrait’는 작가의 작업실 옆 식물이 자랄 수 없는 공간에 힘겹게 자랐던 나뭇가지를 제거해야 했던 경험에서 출발한 작품이다. 마치 사람의 동상을 만들듯이 사이즈를 잰 후 철로 용접을 해서 식물의 초상 조각을 제작 하고 금색으로 도금하였다. 작가는 인간들도 힘겹게 원하지 않은 환경에서 태어나 열심히 살아가지만 원치 않는 계기로 죽거나 상처를 받는 연약한 존재하는 것이라는 이야기를 작은 죽은 나뭇가지의 초상으로 담아내었다.

김선혁 작가는 인간은 절대 스스로의 힘으로 온전히 순결하고 거룩한 삶을 살아낼 수 없는 존재임을 이 흔하디 흔한 벤츄레이터의 허망한 애씀에 이입하여 다시 한 번 상기한다.” 는 말처럼 우리 자신의 모습을 돌아보는 철학적 시간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일상적 공간에 재현하였다.

Download #1 : 김선혁포스터2.jpg (143) Size : 527.1 KB
등록된 내용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   도병규개인전 : Fetishrama (Fetish+Drama) 그문화 2008-10-21 4207
17   "대한민국 대표작가 회화,판화전" (상암동 올리브갤러리) 원평연 2008-10-01 4374
16   『 이선우 초대展 』 장은선갤러리 2008-08-14 6377
15   박종갑 초대전 갤러리 꽃 2008-08-14 5361
14   국제미디어아트전 : Digital Playground 2008 토탈미술관 2008-08-14 4142
13   MEDIA ART FESTIVAL in ECC 이대조형예술 2008-05-24 5547
12   미술투자 컨퍼런스 세미나 안내... 운영자 2008-05-20 4900
11   토크쇼: 원정숙展 문화일보갤러리 2008-04-04 5162
10   A flower gaeden - 김보선 1회 개인전 -가나아트스페이스 김보선 2008-02-21 6683
9   SEA of MY MIND : 오병욱展 이기자 2008-01-09 7721
8   2008 신년음악회 - 사진과 조각,음악의 앙상블 두눈 2008-01-07 4780
7   Metropolis in Sub-Way-World I 강홍구展 금혜원 2007-12-29 5971
6   태안자원봉사활동gogo! 예술캠프 김민경 2007-12-29 5149
5   복합전시문화공간, 갤러리 아르바자르 두 번째 전시 「익숙한 생경 & .. 아르바자르 2007-10-15 5076
4   조각가 양태근 기획초대전 - 생명! 마나스 2007-09-27 5173
212223242526


  

아트네는     l     이용방법안내     l     이용약관     l     개인정보정책     l     제휴안내     l     제보/투고     l     광고안내